상단여백
HOME 뉴스 사건사고
'떠돌이 개' 학대도 모자라 차로 밟고 지나간 비정한 주민

길에서 떠돌던 개들을 학대하다가 결국 차로 치어 죽게 한 50대 남성이 경찰에 고발됐다.

최근 동물자유연대는 동물복지법 위반 혐의로 충남 아산에 사는 50대 김모씨를 경찰에 고발하고 엄중한 처벌을 촉구하는 서명운동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앞서 동물자유연대는 김씨가 개들을 학대하는 정황을 자사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했다. 영상에는 주차장에서 놀고 있는 어미개와 강아지를 김씨가 검은색 승용차로 쳐 살해하는 끔찍한 장면이 고스란히 찍혀 있다. 사고를 당한 개들은 그 자리에서 숨을 거둔 것으로 전해졌다.

동물자유연대 관계자는 "김씨의 타깃이 된 개들은 오래 전부터 동네를 떠돌던 개들"이라며 "김씨는 평소 이 개들을 우산이나 둔기로 때리는 등 지난 2년간 괴롭혀왔다"고 고발했다.

#반려견 #반려동물 #강아지 #고양이 #반려동물사고 #동물보호법 #동물학대금지 #유기동물

김민경 기자  iamyourming@petmagazine.kr

<저작권자 © PetMagazin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4
전체보기
  • 뽀식뽀순이 2019-05-24 15:45:38

    니도 똑같이 차에치여 디져라 악마같은놈 왜 사냐   삭제

    • 나그네 2019-04-30 00:26:37

      니가 한 행동은 인간도 동물도 아니다 괴물이다   삭제

      • 너란인간불쌍타 2019-04-30 00:01:32

        생명체를 어찌 그리 함부로 하시나요
        당신 자식들이 당했다고 생각해보세요
        싫으시면 괘롭히지마시고 동물단체에 도움을 요청하시던지
        천벌받으십니다 똑같은일이 꼭 당신가족에게 있길 ,,,ㅣ   삭제

        • 강심이 2019-04-29 23:56:10

          정말욕도아깝다!!!
          정말.같은인간인게넘부끄럽네요.
          얼마나~~많은죄들을짓고사는건지ㅜㅜ

          떠돌아다니는.그삶도힘들었을텐데.
          너무가슴이아프네요ㅜㅜ   삭제

          • 2019-04-29 23:13:33

            겉모습이 사람이라고 다 인간은 아니죠
            도움을 줘야하는 대상을 괴롭히는 건 인간이하입니다
            다시는 이런 일이 없도뢰 엄벌 원합니다   삭제

            • 맘맘 2019-04-29 22:56:36

              에이 그냥 똑같이 하믄되지 않나요??스트레스받지 말고^^
              저런 쉐이는 사람 한테도 똑같이 할텐데?? 이미했을지도??   삭제

              • 짱아몽이맘 2019-04-29 22:33:46

                동물도사람과같은소중한생명입니다.만약사람이었다면저리행동했을까요.저건명백한뺑소니입니다.칼만안들었지사람죽이는살해와다를게뭐가있습니까.동물보호법을더욱강하게규제시켜다시는이런일이발생하지않도록해주세요..ㅠㅠ   삭제

                • 겨울옹이맘 2019-04-29 11:12:51

                  법좀강화해서 저런인간들좀사라지게해라!!개만도못한 쉐끼   삭제

                  • 김현정 2019-04-28 23:00:05

                    강력한처벌이있었으면좋겠어요 아나를보면 열을안다고 짐승에게만그랬을까요?
                    용서할수없는자네요   삭제

                    • 도띵 2019-04-28 22:51:07

                      진짜 나쁜 놈이네   삭제

                      14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여백
                      여백
                      달리통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