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킴베이싱어, 경기도청서 간담회

영화 '배트맨' 여배우 킴베이싱어가 12일 경기도청을 방문,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감담회를 가졌다.
김베이싱어는 이 지사에게 모란시장 개도살장 폐쇄에 대한 감사인사를 전했다. 킴베이싱어는 "동물보호법이 아무리 잘 되어 있다 해도 직접 집행하지 않으면 무용지물과 같기 때문에 집행에 엄청난 용기가 필요하다고 생각한다.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동물도 하나의 생명이고, 그 생명을 존중하기 위해 열심히 일하는 여러분을 존경한다고 말했다. 이 지사는 "순식간에 바뀌기는 어렵겠지만 서서히 바꿔가고 있으니까 믿어주고 함께 해주면 좋겠다"며 "동물권 보호에 대해 강요하거나 비난하기보다 존중하고 같이 노력하자"고 말했다.

킴베이싱어와 함께온 크리스 드로즈 '동물을 위한 마지막 희망(LCA)' 대표는 "우리는 미국의 방식을 강요하려고 한국에 온 것이 아니라 '동물해방물결'처럼 한국에서 자생적으로 일어나고 있는 움직임에 대해 지지하고 알리기 위해 왔다"며 "앞으로 경기도에서 하는 일에 대해 도움을 줄 수 있는 일이 있다면 언제라도 미국에서 함께 널리 알리겠다"고 말했다.

 

#킴베이싱어 #경기도 #지사 #동물해방물결 #LCA

김의준 기자  shim@petmagazine.kr

<저작권자 © PetMagazin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의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달리통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