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건사고
빈집 고양이, 전기레인지 눌러 화재

집에 혼자 남겨진 고양이가 전기레인지 전원을 누른 것으로 추정되는 화재가 발생했다.

부산 해운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7일 오전 9시경 해운대구 원룸에서 창문 틈으로 연기가 나왔다. 연기를 발견한 이웃은 급히 119에 신고했고, 다행히 불은 인덕션 위에 있는 박스와 주방 후드만을 태운 뒤 10여분 만에 진화됐다.

재산피해는 10만원 정도로 조사됐다. 집에 사는 A씨는 전에도 고양이가 전기레인지 버튼을 눌러 화재 위험이 있었다고 경찰에 진술했다.   

전기레인지는 전기로 열을 발생시키는 조리도구다. 인덕션, 하이라이트, 핫플레이트 등으로 구분된다. 

 

#고양이 #부산 #해운대 #전기레인지 #원룸

김의준 기자  shim@petmagazine.kr

<저작권자 © PetMagazin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의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달리통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