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펫서울, 반려동물 응급센터 운영

9~11일 코엑스에서 '펫서울 2019'를 주최하는 팜웨이인터내셔널이 박람회장에 반려동물 응급센터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펫서울 2019는 15년만에 코엑스에 반려동물 동반 입장이 허용되는 행사다. 팜웨이인터내셔널은 "반려동물 동반 입장이 가능해진 만큼, 반려동물과 보호자의 안전을 위해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며 "안전을 위해 펫티켓 캠페인을 진행하고, 박람회장 내에 현장 응급센터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응급센터에는 수의사가 상주한다. 추가 진료가 필요하면 아크리스동물의료센터와 청담우리동물병원으로 옮길 계획이다. 개 물림 사고 등 사람에게 응급상황이 생겼을 때 빠른 응급처치가 가능하도록 하는 시스템도 준비하고 있다. 

주최측은 심폐소생술 교육과 보호자 실습을 진행하고, 반려동물 구급상자 '멍냥응급키트'도 소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주관사인 팀마이스 박준 대표는 "고도의 전문성과 안전성 확보는 생명과도 같다"며 "이를 위해 국내 최초로 글로벌 전시운영 시스템 GSC를 도입했고, 수의사와 반려동물 전공 현장운영요원을 배치한다"고 밝혔다.

#펫서울 #반려동물 #응급센터 #심폐소생술 #응급키트

김의준 기자  shim@petmagazine.kr

<저작권자 © PetMagazin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의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달리통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