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osted by 반려동물 미디어 펫매거진 2021. 4. 2. 11:09

l  라브라도 리트리버와 치와와의 체형과 체질을 고려한 맞춤 영양 사료
l  빨리 먹는 라브라도 리트리버는 ‘원통형’ 알갱이, 턱이 작은 치와와는 ‘초소형’ 알갱이 디자인
l  국내 최대 11개 견종별 사료 라인업 완성

펫사료 브랜드 로얄캐닌(Royal Canin)이 라브라도 리트리버·치와와 전용 사료를 출시한다.
이번에 출시되는 신제품은 치와와 퍼피(500g)와 어덜트(500g), 라브라도 리트리버 퍼피(3kg)와 어덜트(3kg, 12kg)  5종으로 3 29일부터 시작된 ‘2021 견종별 맞춤 영양 캠페인’에 맞춰 선보여진다. 이에 로얄캐닌은 말티즈, 푸들, 포메라니안, 비숑 등 총 11가지 견종별 맞춤영양 사료 라인업을 갖추게 됐다.

라브라도 리트리버·치와와 전용 사료 출시

라브라도 리트리버 전용 사료는 다른 견종에 비해 빨리 먹는 습관을 가진 리트리버의 특성을 고려해 천천히 씹고 포만감을 느낄 수 있도록 도와주는 원통형 사료 알갱이 모양으로 디자인됐다. 원통형 모양은 일반 원형 사료에 비해 식사 시간을 평균 80% 늘려주어 소화를 촉진하는데도 도움을 준다.  

, 보리지 오일을 풍부하게 함유해 빽빽하고 짧은 방수털을 가진 라브라도 리트리버의 건강한 피부와 털 관리를 도와주며, 오메가3 지방산(EPA, DHA), 글루코사민, 콘드로이틴을 함유해 뼈와 관절 건강에 도움이 되도록 설계됐다. 

치와와 전용 사료 알갱이는 매우 작은 턱을 가진 치와와의 체형을 고려해 쉽게 집고 씹을 수 있도록 디자인됐다. 냄새에 민감하고 까다로운 입맛을 가진 치와와가 선호하는 특별한 향의 조합으로 기호성을 극대화했으며, 적절한 알갱이 질감과 칼슘 흡착 성분이 치석 관리에 도움을 준다.

로얄캐닌 조민주 수의사는 “반려견에게 딱 맞는 사료 크기와 모양, 질감은 반려견이 편안하고 즐겁게 영양을 섭취할 수 있도록 돕기 때문에 반려견의 삶의 질에도 영향을 미친다”며, “리트리버와 치와와만 비교해도 턱의 크기, 씹는 패턴, 필요한 영양 성분에 차이가 있기에 견종에 맞는 맞춤 사료를 급여하면 좋다”고 전했다.  

한편, 로얄캐닌은 견종별로 다른 체질과 체형을 고려한 영양 솔루션의 중요성을 알리는 ‘2021 견종별 맞춤영양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캠페인의 일환으로 견종별 상식 퀴즈 이벤트인 ‘멍이 모의고사’, 한정판 스페셜 팩 출시, 무료체험 프로그램 등 풍성한 프로그램을 선보이고 있다.

김의준 기자 johnkim@petmagazine.kr

사업자 정보 표시
펫매거진 | 발행인·편집인 : 김의준 | 서울 성동구 왕십리로10길6 서울숲비즈포레204호 등록일 : 2017년 02월 14일 발행일 : 2017년 06월 08일 | 사업자 등록번호 : 445-81-00764 | TEL : 02-461-7574 | Mail : petmagazine.kr@gmail.com | 통신판매신고번호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 04371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